• [뿅닷컴]shignon’s tweet weeks 2014-04-14
  • 나 곱창 중독인 듯.
  • 곱창에 소주가 먹고 싶지만 어제 월요일을 앞둔 밤에 육회에 소주를 먹었으므로 패쓰.
  • [뿅닷컴]그랜드부다페스트호텔 - 웨스 앤더슨
  • 신의선물. 씨씨티비도 3초만 더 보면 범인 나오는데 안 보고 달려나가고 하여간 뭐만 하나 나오면 그것만 보고 둘 셋은 안 보고 뛰쳐나가서 일을 자꾸 그르치니 답답쏘사.
  • 곱창 중독이 아니라 알콜 중독인가.
  • 오늘도 곱창에 소주가 먹고 싶다.
  • 이케아 물류업체로 CJ택배 선정하면 나는 이케아 안 살꺼야!
  • 엄정화 왜 이렇게 목이 쉬었어 ㅠㅗㅠ
  • 아현고가 철거된 자리에 유턴 엄청 유유히 할 수 있게 되어있어서 꼭 한 번 유턴하고 싶게 생겼다 라고 적고있는데 어떤 차가 갑자기 유턴을 하더니 여긴 어디 난 누구 하는 느낌으로 약 30초 정도 정차함.
  • 답답하고 화나는데도 계속 트윗과 뉴스를 보게 된다. 그러면 또 답답하고 화가 난다. 이상한 사람들이 너무 많아.
  • SNS 브랜드 페이지가 오늘 하루 애도와 자숙(?)의 자세를 갖추지 않았다면, 살짝 아쉽고 불편한 마음이야 있을 수 있지만 그렇다고 비난할 것까지 뭐 있나. 그런 식으로 따지면 뭐 공중파에 나가는 상업광고 다 스탑하게.
  • 아 구조인원이 늘어나야 되는데.
  • 버스 어플 시간 엄청 안 맞네 ㅠㅗㅠ
  • 구조하려고 애쓰시는 분들을 탓하는 건 아니지만, 적어도 배 안에 들어가는데 3일이나 걸렸으면, 기상조건이 나빠서, 해상조건이 나빠서라는 말보다 더 구체적인 이유를, 과학적으로든 논리적으로든 뭐로든 설명해줄 수 있어야하지 않나.
  • 트윗과 페북에 난무하는 온갖 그렇대요- 라는 글들 말고 뭔가 공식적으로 발표되는 내용을 보고 듣고 믿기를 바라는게 욕심인가.
  • 현장의 사람들은 언론을 믿지 말라고 발표문을 공개하고, 뉴스는 계속해서 오보를 전하는 지금 이런 상황이 벌어지는 이유가 도대체 뭔지 상식적으로 이해가 안 감.
  • 이 나라를 바꾸고 싶으면 뭘 해야할까.
  • 세월호 이야기가 잦아들 때까지 트윗 페북을 그만둬야하나 고민이다. 알고 싶지 않은 너무나 세세한 내용들까지 저절로 한 눈에 들어오니 스크롤만 내려도 너무 힘들다.
  • 윌스미스가 진행하는 호주 아메리칸 아이돌에 서진문이 출연한 꿈.
  • 왜 윌스미스가 호주 프로그램 진행을 보냐고 물었더니 영어사용권을 무시하지 말라며 혼난 꿈.
  • 카카오스토리랑 페이스북 비교할 일이 있어서 이것저것 뒤지고 있는데 소위 마케터랍시고 인사이트의 이응자도 없이 아무렇게나 싸지르는 사람들의 블로그에 계속해서 떨어지고 있다.
  • 기술의 발전이 너무 빨라도 문제다.
  • 우리나라 SNS에서 최근 몇 주 동안 발견한 건, '이걸 어떻게 써야 좋은건지 모름' 이었음.
  • 얘기가 이렇게 저렇게 막 튀는데 여튼 결론은 SNS 그만 좀 나와라.
  • 조금 이따 집에 도착하면 보채는 고양이와 삐진 고양이 사이에서 답 안 나오는 리포트를 밤새 만들어야되는데 그 때의 스트레스에 대비하여 시켜먹을 음식을 고민 중이다.
  • 매운족발도 참 정크스럽게 맛있었고, 오리지널은 아닌 것 같았지만 엽떡도 맛있었지. 임실치즈피자를 새롭게 발굴하여 그 놈도 땡기는데.
  • 문제가 있다면 나 지금 너무 졸림. 뭘 먹인다고 해도 일 못 할 듯.
  • 어제는 5분짜리 언덕을 내려와서야 지갑을 집에 두고 왔다는 걸 알았고, 지각했다.
  • 오늘은 아침 교통방송에서 화물차가 충돌사고로 전복됐다는 동네이름이 익숙한 느낌이었지만 무시했더니, 어제 늦은 것보다도 심각한 시간에 도로 위에 서 있다.
  • 그러니까 어제의 지각은 내 탓이지만 오늘의 지각은 나름 내 탓만은 아닌데, 어제의 지각 때문에 오늘의 (해보지도 못한) 변명이 신뢰를 잃는다.
  • 지금 멋도 모르고 택시 안에서, 버스 안에서 발 동동 하고 있을 서대문구의 아침 지각 이동인구여. 우리 더 일찍 일어납시다.
  • 교통의 오지 연희동. 전철역까지 나오는데 막혀버리면 오갈길이 없음. 30분째 전철역을 향해 가는 중 ㅠㅗㅠ
  • 내부순환로 정체 풀리는 사이에 내부순환로 바깥 길은 난리 블루스였다고 ㅠㅗㅠ
  • 전철역에서 쓰벌쓰벌하면서 전두환이 어쩌고 누가 어쩌고 하며 혼자 큰소리로 중얼대는 할아버지 한 분을 봤다.
  • 옛날 같으면 솔직히 미친사람인가 했겠지만 요즘 같아선 나라도, 어디서라도, 큰 소리로 쓰벌쓰벌 하고 싶은 마음이라 이해가 갔다.
  • 내 마음을 이들에게 위로 받게 될 줄이야. ♫ Mr. Chu by Apink —
  • 이쯤에서 내가 내 스스로에게 답답해지는건, 그래서 나는 선거 때 누구에게 표를 던져야 하나 자문하면 답을 모른다는 거...
  • 정치판 나온 놈들이 다 그지같애서 답을 모르는 게 아니라, 느낌적인 느낌으로 이명박근혜를 싫어하기만 할 뿐 나머지 사안에 관심이 없었으니 내 스스로 방향이 없다는 것.
  • 창피하네 허허
  • 그래도 덜 창피한 포인트는, 나는 나름 상식적인 사람인데, 적어도 내가 느낌적인 느낌으로 싫어하는 지난 정부와 현 정부 하에서 일어난 일들은 거진 비상식적이었기에 나름 싫어할 만한 이유는 충분하다는 점.
  • 뭔 소리래.
  • 내가 다니는 미용실에 옛날 살던 동네 초등학교 동창 남자애도 다닐 확률은 얼마나 될까.
  • ybm 졸래 재수없네. 글로벌리 토익 점수는 원래 2년 지나면 파기라고?
  • 파기 전에 발급받은 성적표 말고는 내가 내 돈 내고 시험 친 날짜와 결과를 알 수 있는 방법이 하나도 없다니.
  • 내가 언제 그 성적표 발급받겠대? 언제 시험 봐서 몇 점 받았나만 확인한댔지.
  • 전세계적으로 맨 처음 토익 시작할 때부터 세운 원칙이시라니 참 할 말도 없다.
  • 아 뭔가 재수없음 ybm 나부랭이.
  • 썸타는 중으로 보이는 젊은 학생 남녀가 옆 자리에 앉아있는데 정말 별 것도 아닌 얘기들에 리액션 장난 아님. 인생이 핑크빛이냐.
  • 아 개춥다
  • 음악에 미쳐서 음악 하고 사는 딴따라는 물질적으로는 힘들어도 스스로는 행복할 거 아니야? 라고 쉽게 얘기했던 무식함을 반성한다.
  • 하고 싶은 일을 하고 살면서 맘 편한 사람이 어딨나, 적어도, 이 놈의 우리나라에.
  • 니 몸에서 하나만 덜어내랰ㅋㅋㅋㅋㅋㅋㅋㅋ
  • 뭐야 마녀의 연애 말도 안 돼 저만치 난리블루스를 추는데 서로를 부정하다니 저런 사이가 있을수가 있나.
  • 오마이갓 한재석이라니.
  • 저런 동창회를 계속 나가야되나.
  • 밀회는 오히려 진짜 있을 법 한데 마녀의 연애는 뭔가 현실감이 없음.
  • 송승헌 안 웃길 줄 알았는데 은근 웃겼음. 역시 시트콤 명배우 ㅋㅋㅋㅋㅋㅋㅋ
  • 룸메이트는 이제 다들 모여드는 1화밖에 안 봤고 셰어하우스는 하필이면 아우팅 논란이 있는 그 편을 봤는데.
  • 솔직히 셰어하우스 좀 싼 티 났음 ㅠㅗㅠ
  • 연출도 뭔가 과도하고 하여간 처음부터 사람 묘하게 불편하게 만들더니 막판엔 거의 드라마 수준.
  • 감정은 계속 격해졌다. 홀로 울었고, 가슴이 아팠고, 미칠 것 같다. 두려웠고, 가슴이 아려왔다. 너무 서러워서 보기 싫었다. 모든 게 변한다고 해도 소용없다고 믿었다. 하지만 다시 스스로를 다잡으려 애썼다... 이게 기사여 방구여
  • [뿅닷컴]아트토이컬처서울
  • 봄연주회 연습 다닐 때만 해도 이 시간에 엄청 껌껌했는데 오늘은 초저녁 같네. 여름이 온다.
  • 햄 새밍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안행부 공무원 봉급이 높으니 공무원 연금 개혁하자는 트윗 봤는데, 솔직히 일만 똑바로 하면 너네가 봉급 다 받아먹고 연금까지 받아먹어도 아돈캐어다 시봉할.
  • 아 근데 자꾸 침묵하지 말라고 하고 잊지 말라고 하고 뭐라도 하라고 하는데 나 대체 뭘 어떻게 해야 됨?

  • 트윗모음에 이어 근황을 살짝 정리해보자면,

    고기와 곱창과 소주, 와인으로 얼룩진 나날들이었고.
    아 그래서 요새 자꾸 여드름 나는건가....

    파주에 카트 타러 갔었는데 재밌었고,
    엄빠가 이태리 여행 가셔서 혼자 집 봤었다.

    그 사이에 안 그래도 엉망인 나라가 더욱 개판이 되었고,

    나는 각종 예능과 드라마를 매우 꾸준히 열심히 보고있다.


    젠장 엉망이야.

    신고

    'mes twee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shignon’s tweet weeks 2014-06-30  (0) 2014.07.23
    shignon’s tweet weeks 2014-05-29  (2) 2014.05.29
    shignon’s tweet weeks 2014-05-09  (2) 2014.05.09
    shignon’s tweet weeks 2014-04-14  (0) 2014.04.14
    shignon’s tweet weeks 2014-03-31  (0) 2014.03.31
    shignon’s tweet weeks 2014-03-06  (0) 2014.03.06
    Posted by bby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