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귀여운 꼼꼼이들 레슬링 하는 동영상 촬영에 드디어 성공!

매번 사진으로 남겨놓으려는데 실패해서 영상으로 찍어버림.

엄마랑 내 오디오 들어간 건 함정.


 




이건 그냥 대표사진 용 짤방 ㅋㅋㅋㅋ


신고
Posted by bbyong

꼼지꼼수에게는 습관이 있다.

약간 주기성이 있어서 하나의 습관을 가지고 몇날며칠몇주를 살다가도,
또 다른 습관이 생기기도 하고 하여간 디게 웃김ㅋㅋㅋㅋ

가장 최근에 꼼수에게 생긴 습관은... 아 이건 취미라고 해야할까...
아침마다 책장 위에 올라가서 바깥 세상 내려다보기.

우리 집은 언덕 위 꼭대기층이라 전망이 엄청 좋은데,

책장 맨 위에 있던 인형들을 다 치웠더니만,
바로 그 날로 올라가서 자리를 잡고 앉기 시작.

항상 나 아침에 출근 준비하는 시간에 맞춰서 올라가심.
정말 한참 동안 밖을 쳐다본다.

인내의 아이콘.


모든 고양이의 습관, 상자 안에 들어가기.
유독 꼼지가 좋아함.

비좁을 수록 더 좋아하는 변태성향도 있는 듯.


드디어 맛 들였다 악마의 유혹 두루마리 휴지 뜯기.

엄마가 16개인지 24개 들이 두루마리 휴지를 통째로 꺼내두셨는데,
꼼수가 비닐봉지를 야금야금 뜯어서 그 안의 휴지들을 다 꺼내서,
다 뜯어버림.

그래서 그나마 멀쩡한 휴지들만 챙겨서 서랍장에 넣어뒀는데,
밤새 서랍을 열고 휴지를 꺼내서 또 뜯어버림.

다시는 못 꺼내게 서랍장 문을 고무줄로 묶고 난리를 쳤더니,
요즘은 좀 안 뜯는 듯.


궁디팡팡 해달라고 조르기.

이건 꼼지꼼수 너나할것 없이 좋아하는 것.
집에 오면 와서 막 잉잉대면서 머리를 들이밀고 엉덩이를 들이민다.

결국 쭈그리고 앉아서 엉덩이를 팡팡팡팡 때려줘야함.


이게 진짜 웃긴게,

1) 쭈그리고 앉으면 꼼수는 엉덩이 아래로 얼굴을 들이밈

2) 꼼수를 때려주고 있으면 꼼지가 총총총총 달려와서 옆에 앉음

3) 두 마리를 양손으로 팡팡팡팡 때려줌

4) 갑자기 막 물려고 덤빔

5) 한 번 시작하면 굉장히 오래감


뭐 이러고 살고 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bbyong

오늘 아침 출근하려고 나가는데,
꼼지꼼수 여고괴담 버젼.

둥!

둥!!

둥!!!


미.. 미안.. 나 좀 댕겨올게.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새 장난감에 완전히 빠진 꼼수의 무한 헤드뱅잉+점핑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어무이 아부지가 며칠동안 계속 집을 비우셨는데다,
나는 야근+회식이 이어지는 나날들을 보내다 보니,
꼼꼼자매 둘이서만 하루종일 빈 집을 지키곤 했더랬다.

그러니 내가 퇴근하면 바로 슈렉고양이 스킬 시전,
혹은 전보다도 더한 무시..ㅠㅗㅠ


놀아줘@_@


심심해-_-


그러던 중 토요일엔가 한 번은 낮에 디비 누워서 텔레비전 보면서 오뎅꼬치 좀 흔들어줬다.

그랬더니 꼼수 목이 돌아가라 헤드뱅잉 시작.
그리고 마무리는 꼼지의 파고들기.




귀여운 것들.

하지만 그렇게 오매불망 기다려 온 부모님도 닭가슴살 앞에서는 별 수 없더라는 슬픈 이야기.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이젠 뭐 그닥 새삼스럽지도 않지만,
우리 꼼꼼자매랑 시간을 많이 못 보내주고 있어서 안 그래도 별로 이쁨 받지 못 하고 있는데,

그래서인지 밤마다 집에 들어가면 꼼수는 한껏 불만어린 표정으로 놀아달라고 보채기 일쑤고,
꼼지는 내가 한 발자국만 다가서도 열 걸음에 내달려 도망간다.

안 놀아주고 사진만 찍어서 화가 난 꼼수님.

내가 다가가면 도망가기 바쁘신 꼼지님.

그래도 오뎅꼬치로 놀아주면 근처에 오긴 온다.

그 언젠가 낮에 집에 퍼질러져 있던 날, 
TV앞에 드러누워서 오뎅꼬치로 좀 놀아줬더니 거기에는 꼼지도 좀 달려듬.

췟 엄마는 맨날 꼼지가 와서 뽀뽀한다고 자랑하는데 ㅠㅗㅠ
꼼지야 날 좀 사랑해줘.


고양이한테 이쁨받으며 살고 싶다.


p.s.

꼼수 하품 ㅎㅎ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요즘따라 이 놈들이 밤마다 놀아달라고 성화.

보통 꼼수가 많이 낑낑대면서 조르는데,
같이 놀고 있다보면 꼼지도 어느 새 와서 끼어든다.

환장아이템 중 하나는 방울달린 막대 장난감

여기에 보들보들 담요까지 합쳐지면,
그야말로 환장.



꼼지도 환장

꼼수도 환장


귀여운 것들.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명절연휴라고 더 놀아줄 줄 알았는데,


집에 우리만 놓고 나가버리지를 않나,



밥 먹으러 갈건데 따라와서 만져주지도 않고 드러누워서 사진이나 찍고 있질 않나,



그나마 놀아주나 싶었는데 이불 뒤집어 씌우고 지들끼리 낄낄거리지를 않나.

아 명절이고 나발이고,
제대로 놀아주고 밥이나 많이 달란 말이야.

...라고 말하는 것 같은 꼼수 명절 특집 3종.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프린트 뽑는거 구경 중이신 꼼지님.
이거이거, 동영상 올리는 데 맛들리겠는데?


신고
Posted by bbyong
TAG 고양이
멀쩡한 물그릇 냅두고 맨날 화초 같은 거 두는 그릇에 담긴 물만 마시는 꼼지를 위해서,
아싸리 풀때기를 치우고 생수를 공급해드림.

거기다 좀 더워보여서 얼음 몇 개 동동 띄웠더니 완전 핥핥핥핥.

배경음악이 없어서 나의 목소리가 쌩라이브로 깔렸지만서도,
너무 귀여우므로 동영상 고고.


신고
Posted by bbyong